Serena Bishop Gordon, Sisters Stampede에서 승리하다!

2019년 5월 28일 화요일

팀 / 라이더

Liv Racing 선수 Serena Bishop Gordon은 일요일에 열린 Sisters Stampede XC 레이스의 여성부 엘리트 카테고리에서 경쟁했고 그녀의 고향에서 관중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첫 번째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다.Liv Racing 선수 Serena Bishop Gordon은 일요일에 열린 Sisters Stampede XC 레이스의 여성부 엘리트 카테고리에서 경쟁했고 그녀의 고향에서 관중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첫 번째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다. 올해 Sisters Stampede XC 레이스는 10주년을 맞이하여 화산 지대를 가로지르는 기술적인 싱글 트랙 섹션을 추가했다. 그리고 며칠 동안 내린 비는 평소 건조하고 먼지가 많았던 트랙은 최상의 상태로 바꾸었다. Gordon은 27마일 ...

Liv Racing 선수 Serena Bishop Gordon은 일요일에 열린 Sisters Stampede XC 레이스의 여성부 엘리트 카테고리에서 경쟁했고 그녀의 고향에서 관중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첫 번째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다.Liv Racing 선수 Serena Bishop Gordon은 일요일에 열린 Sisters Stampede XC 레이스의 여성부 엘리트 카테고리에서 경쟁했고 그녀의 고향에서 관중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첫 번째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했다.

올해 Sisters Stampede XC 레이스는 10주년을 맞이하여 화산 지대를 가로지르는 기술적인 싱글 트랙 섹션을 추가했다. 그리고 며칠 동안 내린 비는 평소 건조하고 먼지가 많았던 트랙은 최상의 상태로 바꾸었다. Gordon은 27마일 코스 위를 Pique Advanced를 타고 질주했고, 1시간 49분 15초를 기록하며 2분 차이로 승리를 거두었다.

“저는 레이스를 치르게 되서 매우 흥분했고, 그러면서도 고향의 관중 앞에 선다는 것에 조금 긴장했습니다.” 그녀는 오레곤주의 Bend를 자신의 고향이라고 소개했다. “고향에서 레이스를 치룰 때는 정말 큰 부담을 받습니다. 하지만 그와 함께 엄청난 에너지도 얻게 됩니다.”

상승고도가 1,500피트를 밑도는 Sisters Stampede는 다음 주에 있을 Lost and Found Gravel Grinder의 워밍업 레이스로 여겨진다. Lost and Found Gravel Grinder는 100마일이 넘는 거리와 8,100피트 이상의 상승 고도를 자랑한다. 그리고 그녀는 7월 1일 이 레이스에 참가하기 위해 출발선으로 향할 것이다.

공유

More news

News sections